클어진 몸과 마음이

해버린 삶이라 느껴지더라도

정한 내모습을 기어이 찾아내주시는

세부터 이 삼의 끝까지 함께 하시고 사랑해 주실

나의...  

아.

버.

지.